컨텐츠 바로가기 영역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홍보마당

본문내용

보도자료 글 상세내용 보기

광양경제청, 입주사업체·종사자 두자리 수 증가- 「2016년 기준 GFEZ 사업체 실태조사」결과 -

작성자 홍보담당관실 작성일 2018-01-29 09:05:04
조회수 405

광양만권경제자유구역청(청장직무대리 강효석)2016년 기준 GFEZ 사업체 실태조사 결과 ’15년 대비 입주사업체는 15.1%가 증가하고, 기업 종사자는 12.1%가 늘어난 것으로 조사되었다고 밝혔다.


 


이러한 경제지표의 개선은 곧바로 ’15년 대비 기업 매출액과 생산액이 각각 7.8%와 1.9% 증가로 이어졌다.


 


세부적으로 살펴보면 ’16년 광양경제청 내 입주사업체는 466개로 ’15년 405개보다 61개가 증가하고, 종사자는 11,100명으로 ’15년 9,906명 보다 1,194명이 늘어난 것으로 파악됐다. 특히 ’16년 고용인원 중 국내업체 종사자는 10,059명(90.6%), 외국투자기업 종사자는 1,041명(9.4%)이었다.


 


업종별 사업체 현황은 제조업 125개(26.8%), 운수 및 창고업 85개(18.2%), 사업지원‧임대 등 서비스업은 63개 업체(13.5%)순으로 파악됐다. 또한 업종별 고용현황은 제조업이 3,300명(29.7%)으로 가장 많았고, 운수 및 창고업 2,956명(26.6%), 사업지원‧임대 등 서비스업 1,922명(17.3%) 순으로 나타났다.


 


’16년 한 해 동안 매출액은 6조 1,030억원으로 ’15년 5조 6,594억원 보다 4,436억원이 증가했으며, 국내업체 매출액은 4조 4,125억원(72.3%), 외국투자기업은 1조 6,905억원(27.7%)을 차지했다.


 


’16년 생산액은 2조 8,647억원으로 국내기업 2조 2,527억원(78.6%), 외국투자기업 6,118억원(21.4%)을 생산한 것으로 나타났다. 업종별 생산액은 1차금속 제조업 2조 600억원(71.9%), 금속 가공제품 제조업(기계 및 가구 제외) 3,786억원(13.2%) 순이었다.


 


 


 


입주기업체의 ’16년까지 투자실적은 총 5조 3,087억원으로 국내기업 3조 6,498억원(68.8%), 외국투자기업 1조 6,589억원(31.2%)으로 파악되었다.


 


이번에 실시한 실태조사는 2017년 9월 19일 부터 10월 15일 까지 광양경제청 내 입주한 종사자 5인 이상 업체를 대상으로 호남지방통계청에 의뢰해 실시하였으며, 향후 지역 경제정책 수립, 기업 지원 및 고용 정책 등의 기초자료로 활용할 예정이다.


 


강효석 청장 직무대리는 “매년 체계적인 기업 실태조사를 통해 보다 구체적이고 정확한 자료를 토대로 유관기관 등이 효과적이고 실질적인 기업 지원 시책을 수립하는데 도움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첨부파일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