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영역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홍보마당

본문내용

보도자료 글 상세내용 보기

광양만권경제청, 76억원 규모 투자협약 체결- 율촌 ․ 해룡 ․ 세풍산업단지에 4개 기업 투자 -

작성자 홍보담당관실 작성일 2017-09-27 10:45:21
조회수 128

양만권경제자유구역청(청장 권오봉)은 9월 27일 청사 2층 상황실서 ㈜유원산업기술, ㈜피케이엔지니어링, 운천이엔지, ㈜씨엠푸드 등 4개 기업과 투자금액 76억 규모의 투자협약(MOU)을 체결했다.

 

이 날 투자협약식에는 ㈜유원산업기술 김옥자 대표이사, ㈜피케이엔지니어링 조미희 대표이사, 운천이엔지 정근호 대표이사, ㈜씨엠푸드 김정환 대표이사, 권오봉 청장, 여수시 주재현 시의원, 김순빈 시의원, 순천시 임종기 시의회 의장, 여수시 이경우 기획재정국장, 순천시 강영선 경제관광국장, 광양시 박형운 기업유치추진단장 등이 참석했다.

 

유원산업기술은 율촌산업단지에 15억원을 투자하여 3,191㎡ 부지에속압력용기 제조공장을 건립할 계획이며, ㈜피케이엔지니어링은 해룡산업단지에 20억원을 투자하여 금속봉․금속판․절단기 제조공장을 건립할 계획이다. 운천이엔지는 해룡산업단지에 11억원을 투자하여 철강판재(방화문) 제조공장을 건립할 예정이며, ㈜씨엠푸드는 세풍산업지에 30억원을 투자하여 9,900㎡ 부지에 식품가공공장을 건립할 예정이다. 4개사의 고용 인원은 모두 80명으로 지역일자리창출에 기여를 할 것이며, 제철소 인접업단지의 이점을 적극 활용한 투자 사례로 향후 연관기업 투자를 촉진할 것으로 기대된다.

 

권오봉 광양만권경제자유구역청장은 “오늘 투자협약을 체결한 기업들은 율촌산단과 해룡산단, 세풍산단의 원료조달 용이성과 물류경 등 이점을 반영한 투자모델로서 유사한 유형의 투자유치에 많은 도움이 될 것”이라며 “조기에 투자가 실현되도록 행정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첨부파일

TOP